총 게시물 1,375건, 최근 0 건
   
[문화/교육]

통영케이블카 기내식에서 공짜 케이블카까지!

기사작성 : 김종수기자 기사작성날짜 : 2019-03-22 (금) 09:23

케이블카 기내식에서 공짜 케이블카까지!

통영 케이블카의 통통 튀는 아이디어 마케팅


2111111홍보포스터 시안.jpg


통영케이블카를 운영 중인 통영관광개발공사에서는 통통 튀는 이색 마케팅을 연이어 선보이며 고객들의 마음 사로잡기에 나섰다.

통영케이블카 기내식 제공, 꿀빵 든 럭키박스까지

비행기를 타야만 즐길 수 있다는 기내식! 이제는 케이블카를 타면서도 기내식을 즐길 수 있다. 오는 46일부터 제공되는 통영케이블카 기내식은 통영 특산품인 굴을 재료로 한 굴스낵과 음료 등으로 구성되어 케이블카를 이용하는 고객들에게 무료로 제공될 예정이다. 굴스낵 대신 통영 대표 명물 꿀빵이 들어간 럭키박스 기내식도 랜덤으로 제공해 어떤 기내식을 받을지 기대하는 재미도 쏠쏠할 것으로 보인다.

12,000(주말 4,000) 한정수량으로 제공되는 통영케이블카 기내식은 약15만명의 고객들에게 제공될 계획으로 통영 하늘을 날며 기내식을 만끽하는 새로운 즐거움을 경험할 수 있다.

국내 최초 케이블카 연등 이벤트 개최

오는 429일부터 512일까지 통영케이블카를 방문하면 하늘로 올라가는 케이블카 연등을 볼 수 있다. 429일 강석주 통영시장 등이 참석하는 점등식을 시작으로 2주간 통영의 밤하늘을 장식하게 될 케이블카 연등은 기존의 케이블카 2기를 연등 모양으로 장식한 것으로, ‘세상에서 가장 큰 연등으로 국가 기록원 및 기네스북 등재를 신청할 계획이다. 통영 케이블카를 운영하는 통영관광개발공사는 부처님 오신 날 맞이 연등 케이블카 외에도 크리스마스 시즌에는 케이블카를 응용한 산타 썰매, 크리스마스 장식 등을 계획하고 있다고 밝혔다.

걸어서 미륵산을 올라가면, 내려올 때 케이블카 공짜

한려수도의 수려함을 배경으로, 미륵산 정상을 오르는 통영 케이블카는 바다 위에 놓여 진 여느 케이블카들과 달리 산과 바다를 동시에 즐길 수 있는 케이블카로 유명하다.

통영 케이블카를 운영하는 통영관광개발공사는 등산으로 미륵산을 올라가는 사람이 원할 경우 하산 시 케이블카를 무료로 탑승할 수 있는 이벤트를 준비 중이다. 등산으로 건강도 챙기고 케이블카를 타며 통영과 한려수도의 아름다움을 즐기도록 하는 것이다.

2km 남짓한 등산로를 걸으며 건강도 돌보고 케이블카도 무료로 탈 수 있는 이번 행사는 오는 45일부터 628일까지 평일 오후 3시 이후에 한하여 행사 기간 중 편도 티켓은 판매하지 않는다.

 

통영관광개발공사 사장(김혁)한려수도, 산과 바다의 아름다움을 한꺼번에 즐길 수 있는 케이블카에 접목한 재미있고 이색적인 이벤트들을 지속적으로 선보일 것이며 통영케이블카를 다시 찾고 싶은 케이블카로 만들 것이다.”라며, “앞으로도 추진되는 다양한 이벤트도 기대해 달라.”고 했다.



<허락 없이 무단 복제, 재배포를 금합니다.>



이름 패스워드
왼쪽의 글자를 입력하세요.
   

  



 

Copyright ⓒ 통영문화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제호:통영문화투데이 | 발행소:  경남 통영시 안개3길 55-9 |  등록일: 2013년 3월25일 |  발행일 :  2013. 03. 30 | 제보전화: 055)646-7773  |

명칭: 인터넷신문  | 등록번호 : 경남 아00216 |  발행인 | 편집인:  김종수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종수  E_mail :  tynews@nat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