총 게시물 1,435건, 최근 1 건
   
[사회/경제]

선기화 더불어민주당 예비후보 선거사무소 개소식 열어

기사작성 : 김종수기자 기사작성날짜 : 2020-02-17 (월) 17:07

진심의 힘! 승리의 대안

선기화 더불어민주당 예비후보 선거사무소 개소식 열어

 

1비룡[국회의원이되어라].jpg

21대 국회의원 선거 통영·고성 선거구에 출마한 더불어민주당 선기화예비후보 (51)15일 오후 3시 북신동 그랜드빌딩 6층 선거사무소에서 개소식을 가졌다. 신종코로나 비상사태임에도 불구하고 연인원 500여 명의 통영과 고성 주민과 당원, 지지자들이 모여 성황을 이루었다.

이날 개소식의 내빈으로 부산 경남 민주화 운동의 대부라고 불리는 조성래 전 국회의원이 참석하여 노무현 정신으로 뚜벅뚜벅 가고자 하는 후보의 발걸음을 나타냈고, 세계적인 조각가인 신문섭 전 중앙대 명예교수, 선기화 후원회회장인 조석래 전 한양대교수와 진상대 통영수고 총동창회장, 김중량 한국나전칠기 명장과 한기범 전 국가대표 농구선수가 참석했다.

1연설.jpg


특히, 당내 경선의 상대후보인 양문석 예비후보가 참석하여 더불어민주당의 성숙한 여당의 면모를 보여주었고, 현역 시의원인 김용안, 배윤주, 김혜경 의원, 김정열 전 당원협의회장이 참석해 눈길을 끌었다.

고성에서는 이옥철도의원이 고성지역 여러 당원들과 함께 참석하여 뜨거운 열기를 보여주었다.

한편, 원주 을 지역구를 둔 더불어민주당 법사위 간사인 송기헌 국회의원과, 당의 요청으로 양산 을로 지역으로 옮겨 출마한 김두관 국회의원의 개소식 영상 축하 메시지는 참석한 많은 이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이날 개소식의 특별하고 이색적인 부분은 기성 정치인이 아닌, 평범하게 살이 온 사람들이 바라본 선기화 후보의 모습, 선기화 후보의 살아온 삶과 에피소드를 이야기하는 순서이었다.

첫 증언자로 나선 신창호 씨는 통영동중학교와 통영고등학교 동기로서 선기화 예비후보가 언제나 약속한 것을 끝끝내 지켜내는 불꽃의 남자이며, 추진하려는 일은 끝까지 밀어붙이는 불도저같은 사람으로 표현했다.

1한기범과 선기화.jpg


장수군에서 농사를 짓고 있는 연세대 대학 동문인 김훈배 씨는, 당시 876월항쟁 등 선기화 예비후보는 시대가 요구하는 있어야 할 자리를 언제나 외면하지 않았고, 독재정권으로부터의 고난과 미래에 대한 불투명으로 내적인 갈등 상황을 맞아서도 어떤 주저함도 없었으며, 흔들림 없이 자기중심을 잡아 주변 학우들에게 큰 영향을 주었다고 전해 주었다.,

세 번 째 증언자인 정재림씨는 ()아주그룹의 법무팀에서 함께 근무할 당시 자신보다 나이는 어리지만 직장상사였던 선 예비후보에 대해, 늘 같은 일을 하더라도 반짝이는 새로운 아이디어와 방법으로 사업을 이끌고 솔루션을 제공했던 직장상사이었다고 중언하고, 맡은 일을 성공적으로 이뤄내고 보람 있는 결과를 이끌어 내는 일을 함께 해온 것이 추억되어 늘 생각이 많이 나는 사람이었고, 함께 하였던 그 시절의 배움이 자신에게는 매우 큰 의미이었다고 말해 이목을 끌었다.

또 선기화 예비후보의 고교 동창인 조경웅 남부해양청소년연맹 지도국장은 배려와 솔선수범하는 후보의 면면을 소개하기도 하였다.

그 다음 순서로 두 편의 후보자 소개 영상이 짧고 빠르게 이어졌는데 대학시절 앳된 얼굴로 흰색 머리끈을 질끈 동여매고 군중 속에 홀로 일어나 무엇인가를 외치는 모습이 클로즈업 됐다. 그 모습은 우리 역사가 독재정치로 지난한 어려움을 겪던 격변의 혼란기에 분연히 일어났던 그의 모습을 보여 주었다, 영상은 또한 고성을 고향으로 둔 선친과 모친, 통영 주전골에 태어나 고교까지 마치고 청운의 꿈을 꾸던 대학시절, ‘언젠가 다시 돌아가 고향을 위해 헌신하며 살아가리라라는 생각 속에 살아가던 직장시절의 의지와 열정을 잘 보여주었다.

이어 선 예비후보는 인사말을 통해 오늘 이 자리에 참석해주고 관심과 격려를 아끼지 않은 당원동지와 통영·고성의 주민과 유권자께 감사의 말씀을 전하면서, 오랜 세월 당과 민주주의를 위해 지역을 지켜 오신 동지들께 특별히 존경과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고 하며 인사를 하여 주목받기도 하였다.

그는 통영·고성이 경남의 TK로 여겨질 정도의 민주당의 험지로 되어 있고, 지난 보궐선거를 통해서 고정된 민주당의 지지표만으로는 당선이 어렵다고 느꼈다고 분석하면서 지난 대선의 문재인 대통령의 30% 득표와 정의당 심상정 후보의 5% 득표의 합인 35%, 작년 4월 보궐선거 민주당 후보의 득표 36%에서 한 걸음 더 나아가야 승리할 수 있다고 확장성을 강조하고 자신만이 승리를 담보할 유일한 확장성 있는 후보이다라고 역설 하였다.

또한 원칙을 지키고 진심의 정치를 하겠으며, 어떤 기교나 사술을 부리지 않겠다고 말하면서, 지금 예비후보 단계에서부터 진행되고 있는 주민,당원 제안 공약을 거론하며 즉석에서 휴대폰을 꺼내들고 시민과 당원과 소통하고 그 목소리에 귀 기울이는 정치를 실천하겠다고 강조하였다. 아울러 ,,,네 가지 키워드로 정치 원칙을 삼겠다고 선언하고, “여러분의 에서 서민의 고단한 삶에 이 들도록 하겠다. 청년의으로 이 곳 통영·고성에서 우리들의 희망의 길을 열겠다고 말했다.

마지막으로 승리 기원 떡 케익을 절단하면서 이날 행사는 마무리 되었다.

 

1군중[조성래 인권변호사 소개].jpg

1연설.jpg

1통영고친구들.jpg

선기화 후보 학력 약력

통영시 태평동 출생

통영초·통영동중·통영고등학교·연세대 법학과 졸업

재경통영중고등학교 동창회장()

연세대학교 법과대학동창회 부회장()

통영한산대첩제전위원회 집행위원()

김경수도지사 통영선거대책본부장()

아주그룹법무팀장(),()쌍용 법무파트장()

-저서:상호저축은행분석법/전만풍공저 2014

 

 



<허락 없이 무단 복제, 재배포를 금합니다.>



김사이 2개월전
아아아
댓글주소
   

  



 

Copyright ⓒ 통영문화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제호:통영문화투데이 | 발행소:  경남 통영시 안개3길 55-9 |  등록일: 2013년 3월25일 |  발행일 :  2013. 03. 30 | 제보전화: 055)646-7773  |

명칭: 인터넷신문  | 등록번호 : 경남 아00216 |  발행인 | 편집인:  김종수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종수  E_mail :  tynews@nat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