총 게시물 1,467건, 최근 0 건
   
[사회/경제]

도내 첫 비브리오패혈증 사망자 발생, 예방수칙 준수 당부

기사작성 : 김종수기자 기사작성날짜 : 2020-07-13 (월) 11:13

도내 첫 비브리오패혈증 사망자 발생, 예방수칙 준수 당부

고위험군 발병시 치사율 50%, 3군 법정감염병 비브리오패혈증

통영시는 도내 첫 비브리오패혈증 사망자가 발생함에 따라 비브리오패혈증 예방을 위해 각별한 주의를 당부했다.

첫 사망자는 창원에 거주하는 40대 남성으로 간질환과 당뇨병을 기저질환으로 앓고 있는 상태로 최근 비브리오패혈증에 걸려 병원 치료를 받아오다 숨졌다.

비브리오패혈증은 매년 6~10월경에 발생하기 시작하며, 9월에 가장 많이 발생하고, 주로 어패류 섭취 또는 피부에 상처가 있는 경우 바닷물 접촉에 의해 감염된다.

또한 간질환, 알콜중독자, 당뇨병 등의 기저질환이 있는 고위험군 고위험군 : 간 질환자, 알코올중독자, 당뇨병 등 만성질환자, 부신피질호르몬제나 항암제 복용 중인 자, 악성종양, 재생불량성 빈혈, 장기이식환자, 면역결핍증.

에서 주로 발생하며, 치사율이 50%까지 높아지기 때문에 예방수칙을 준수하는 것이 중요해지고 있다.

보건소 관계자는 비브리오패혈증을 예방하기 위해 일상생활 또는 어패류 관리나 조리 시 비브리오패혈증 예방수칙(충분히 익혀먹기, 피부에 상처가 있는 경우 바닷물 접촉하지 않기 등)을 준수하고, 특히, 기저질환이 있는 고위험군은 치사율이 높으므로 더욱 주의할 것을 당부했다.

 



<허락 없이 무단 복제, 재배포를 금합니다.>



   

  



 

Copyright ⓒ 통영문화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제호:통영문화투데이 | 발행소:  경남 통영시 안개3길 55-9 |  등록일: 2013년 3월25일 |  발행일 :  2013. 03. 30 | 제보전화: 055)646-7773  |

명칭: 인터넷신문  | 등록번호 : 경남 아00216 |  발행인 | 편집인:  김종수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종수  E_mail :  tynews@nate.com

 

 

 하루 동안 이 창을 열지 않습니다.
111214회 이순신장군배 국제요트대회 포스터.jp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