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경제] 박경리 선생 유품, 고향 통영으로 귀환!

김종수기자 2021-10-21 (목) 09:36 1개월전 456

박경리 선생 유품, 고향 통영으로 귀환!


05d0a4c36c32f80c45be843f1e8dad1a_10.20 - 박경리 선생 유품, 고향 통영으로 귀환! 1.jpg


 

통영시는 지난 108일 원주시 토지문화재단을 방문하여 박경리 선생이 생전에 사용하시던 유품 2점을 인수 완료했다.

 

유품은 박경리선생의 손자 김세희 토지문화재단이사장이 관리하던 것으로 박경리기념관의 전시개편 예정에 맞춰 장롱 1점은 기증 받았고, 나비장(통영머릿장)은 장기대여를 했다.

 

특히, 나비장(통영머릿장)은 박경리 유고시집 버리고 갈 것만 남아서 참 홀가분하다에 잘 언급되어있다. 서울에 거주하던 박경리 선생이 6.25전쟁으로 고향인 통영으로 피난 왔을 때, 할머니 유품인 나비장석 귀목장을 아버지로부터 받았다고 기록되어 있으며, 박경리 선생이 평생 옆에 두고 소중히 간직한 유품으로 알려져 있다.

 

한편 통영시 산양읍에 위치한 박경리기념관은 새로운 전시관과 시설개선을 위한 리모델링 사업을 추진하고 있어, 유품은 리모델링이 완료되는대로새단장한 기념관에 전시될 예정이다.



05d0a4c36c32f80c45be843f1e8dad1a_10.20 - 박경리 선생 유품, 고향 통영으로 귀환! 2.jpg


강석주 통영시장은 다시 한 번 시민을 대표하여 기증하신 김세희 토지문화재단 이사장에게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통영 품으로 돌아온 박경리 선생의 유품이 시민들에게 따뜻한 사랑을 받을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Copyright ⓒ 통영문화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제호:통영문화투데이 | 발행소:  경남 통영시 안개3길 55-9 |  등록일: 2013년 3월25일 |  발행일 :  2013. 03. 30 | 제보전화: 055)646-7773  |

명칭: 인터넷신문  | 등록번호 : 경남 아00216 |  발행인 | 편집인:  김종수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종수  E_mail :  tynews@nate.com